편집 : 2017.12.18 월 16:10
> 뉴스 > 경제속보 > 여행/레저
     
SK이노베이션 후원 '전주비빔빵' 온·오프라인서 돌풍
취약계층 돕는 사회적기업 '전주빵카페'
tvN 알뜰신잡 프로그램 소개돼 인기몰이 中
[464호] 2017년 07월 25일 (화) 08:58:38 김동훈 기자 donggri@e2news.com
▲ 알뜰신잡에 소개된 '전주비빔빵'.

[이투뉴스] SK이노베이션이 후원하는 사회적기업 '전주빵카페'가 21일 알쓸신잡(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 tvN 예능 프로그램)에 소개됐다. 이 곳에서 파는 '전주비빔빵'이 전주를 대표하는 지역 명물로 떠올라 핫한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사회적기업이란 비영리조직과 영리기업의 중간 형태로, 사회적 목적을 추구하면서 영업활동을 수행하는 기업을 말한다. 취약 계층에게 사회서비스 또는 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알쓸신잡의 이번 전주편 여행기에는 황교익 맛칼럼니스트 씨가 '전주빵카페'에 들려 전주 비빔빵을 사들고 합류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황교익 씨는 "(사회적기업에서) 할머니들이 빵을 만들어요"라고 이를 소개했고, 나영석 PD는 "맛이 괜찮은데요?"라며 '전주비빔빵'을 폭풍 흡입해 웃음을 안겼다.

'전주빵카페'는 지역의 대표 비빔밥을 응용해 '전주비빔빵'을 개발, 특허를 내고 건강한 우리의 맛을 알리기 시작했다. 사업초기 월 500만원이던 매출액은 월 7000만원까지 늘었다.

또한 이곳은 취약계층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사회적기업이다. 2013년 SK이노베이션이 설립했다. 초기에는 직원 4명에 불과했지만 현재는 노인, 장애인, 여성가장 등 취약계층 24명이 정규직으로 일하고 있다.

2014년 '전주빵카페'의 탄생부터 함께해 온 모성순 어르신은 "나이가 들어도 일할 수 있다는 것이 그저 감사했어요. 손주들에게 제가 만든 빵을 먹이고 용돈도 줄 수 있다는 사실이 얼마나 행복한지 몰라요"라고 말하며 힘든 과정을 헤쳐온 보람을 전했다.
▲ SK이노베이션이 후원하는 '전주빵카페'는 사회적기업이다. 취약 계층에게 사회서비스 또는 일거리를 제공하거나 지역사회에 공헌하고 있다.

장윤영 '전주빵카페' 대표는 "단팥빵에 팥을 130g 정도 넣으면 충분하다고 조리법을 정했지만, 어르신들은 재료를 듬뿍 넣으신다. 이러한 어르신들의 인심이 번창하는 사업의 동력이 아닐까 싶다"라며 인기의 비결을 설명했다.

한편 SK이노베이션은 '전주빵카페'에 단순한 재정적인 지원 뿐 아니라, 사업 규모 확대에 따른 손익·원가 관리, 물류 등 사업관리 체계화까지 돕고 있다. 전주시도 올 하반기 안으로 전주 한옥마을 내 판매점을 오픈 할 수 있도록 공간을 제공하기로 했다. 향후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민관협력의 좋은 모델이 나올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임수길 SK이노베이션 홍보실장은 "최태원 회장이 제안한 사회적 기업 10만 양병론의 일환으로, SK이노베이션이 앞장서서 사회적기업 성장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일자리 창출과 같은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는 동시에 지역 사회 성장도 함께 돕는 비즈니스 모델을 만드는 것이 목적"이라고 밝혔다.

김동훈 기자 donggri@e2news.com
<ⓒ이투뉴스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빠르고 알찬 에너지·경제·자원·환경 뉴스>  
<ⓒ모바일 이투뉴스 - 실시간·인기·포토뉴스 제공 m.e2news.com>  

회원으로 가입하시면 더 많은 정보와 데이터, 뉴스레터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김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이투뉴스(http://www.e2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우)08381 서울특별시 구로구 디지털로 285 509호(구로동, 에이스트윈타워 1차) | Tel. 02-877-4114 | Fax. 02-2038-3749
등록번호 : 서울다07637 / 서울아00215 | 등록연월일 : 2006년 6월 14일
발행ㆍ편집인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제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Copyright 2009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