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블레스 결혼정보회사 엔노블, 국내 초호화 여행지 BEST 5 제안
노블레스 결혼정보회사 엔노블, 국내 초호화 여행지 BEST 5 제안
  • 이종도 기자
  • 승인 2018.12.07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가오는 연말, 사랑하는 연인과 로맨틱하고 낭만적인 시간을 보내고 싶은데 해외여행을 떠날 시간적 여유를 내기 어렵다면? 해외여행 부럽지 않은 초호화 국내여행으로 기분을 내보는 것은 어떨까. 상류층 결혼정보업체 엔노블이 사랑하는 연인과 함께 떠나면 좋은 국내 럭셔리 여행지 5선을 제안했다.

결혼정보회사 엔노블이 소개한 첫 번째 여행지는 제주도. 누구나 한 번쯤 이색적인 호텔 스위트룸에서 연인과 로맨틱한 시간을 공유하는 것을 꿈꿔본 적이 있을 것이다. 천혜의 자연경관과 이국적인 분위기가 살아있는 제주도 특급호텔의 스위트룸에서는 그 꿈을 현실로 만들어갈 수 있다. 제주신라호텔, 롯데호텔제주 등 제주도 특급호텔에서 연말을 맞아 제공하는 프라이빗한 스윗트룸 패키지를 이용하면 사랑하는 연인과 가장 낭만적인 겨울 추억을 만들어갈 수 있다.

몸과 마음을 따뜻하게 녹여줄 럭셔리 스파여행을 떠나고 싶다면 부산 해운대가 제격이다. 부산 대표 호텔로 꼽히는 파라다이스호텔에서는 로맨틱한 힐링과 겨울 휴양 두 가지를 동시에 선사하는 커플 스파 코스를 만나볼 수 있다. 또한, 룸에서 파노라마처럼 펼쳐지는 해안 경관을 만나볼 수 있어 더욱 특별하다고. 인근에는 동백섬, 달맞이길, 영화의 거리, APEC나루공원, 청사포 등 핫플레이스가 이어져 있어 즐거움을 더하니 연인과 함께 꼭 방문해볼 것.

여권 없이 이색적인 풍경을 전하는 파라다이스로 떠나고 싶다면 거제도가 좋은 선택이다. 거제도는 국내에서 제주도 다음으로 큰 섬으로 절경을 선사하는 바닷길 외에도 영화, 드라마의 단골 촬영지인 ‘바람의 언덕’부터 섬 전체가 정원으로 이루어져 있는 ‘외도 보타니아’ 등 수많은 관광명소를 품고 있다. 아름다운 명소가 자리하고 있는 대한민국 대표 여행지답게, 인근에는 아름다운 뷰를 선사하는 풀빌라들이 자리하고 있으니 이용해 봐도 좋겠다.

고급 해산물 코스요리가 선사하는 미식의 즐거움 그리고 해안 드라이브가 선사하는 짜릿한 즐거움 모두를 잡고 싶다면 포항을 추천한다. 포항데이트코스로 유명한 호미곶 해맞이광장과 구룡포 일본인 가옥거리와 같은 이색적이고 특별한 풍경을 만나다보면 시간 가는 줄 모르고 걸음을 옮기게 된다. 신선한 제철 해산물 코스요리를 맛본 후 대한민국에서 가장 멋진 해안 도로로 손꼽히는 호미로를 드라이브하다 보면 연인 간의 사랑을 더욱 깊어짐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굳이 먼 곳으로 떠나지 않고 도심 속에서 여느 휴양지 못지않은 ‘힐링’을 즐기고 싶다면 국내 최대 규모 신개념 라이프 스타일 호텔플렉스 서울 드래곤시티에 방문해볼 것. 서울 드래곤시티는 래퍼 도끼의 숙소로도 이미 잘 알려진 럭셔리 호텔이다. 품격 있는 룸 공간부터 문화 공간, 레스토랑과 바, 컨벤션 등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시설이 함께하는 서울 드래곤시티에서 연인과 함께 보내는 12월 하루는 특별한 기억으로 남을 것이다. 

결혼정보업체 엔노블 관계자는 “한 해 동안 바쁜 일상에 치여 여유를 즐기지 못했다면 주말 시간을 내어 사랑하는 연인과 로맨틱하고 특별한 시간을 떠보길 바란다”며 “바쁜 일상에서 한 걸음 벗어나 마음을 힐링하고 둘 간의 사랑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가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아직까지 함께 여행을 떠날 특별한 인연을 만나지 못한 분들이라면 노블레스 결혼정보회사 엔노블 성혼 매칭 서비스를 통해 품격 있는 만남을 가져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엔노블은 상위 1% VVIP 상류층의 만남과 성혼을 주선하는 노블레스 결혼정보회사로 정•재계 명문가 자제, 명문대 동문 및 자녀, 법조계 및 의료계 종사자 등 다채로운 하이클래스 회원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회원 1명당 3명의 전담 인원이 함께하는 3:1 책임관리 체계로 높은 만족을 보장하고 있다. 이외에도 노블업계 유일 국내외지사 네트워크 운영과 국회보건복지위원장상 등 수많은 수상경력을 보유해 신뢰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27길 36 809-2호(구로동, 이스페이스)
  • 대표전화 : 02-877-4114
  • 팩스 : 02-2038-37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제용
  • 편집인 : 이재욱
  • 제호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 법인명 : (주)에너지환경일보
  • 등록번호 : 서울 다 07637 / 서울 아 00215
  • 등록일 : 2006-06-14
  • 발행일 : 2006-06-14
  • 발행인 : 이재욱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