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 중소·사회적기업 30개사와 'K-Growth 동반성장협의회' 발대
남부발전, 중소·사회적기업 30개사와 'K-Growth 동반성장협의회' 발대
  • 이상복 기자
  • 승인 2019.04.24 0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주요 동반성장 추진전략 및 프로그램 소개 후 기업애로 청취 수렴
▲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이 실효성 있는 동반성장 토대를 마련하기 위해 중소·벤처·사회적기업 30개사와 'K-Growth 동반성장협의회'를 발족했다. 신정식 사장과 참여 내빈들이 협의회 발족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남부발전
▲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이 실효성 있는 동반성장 토대를 마련하기 위해 중소·벤처·사회적기업 30개사와 'K-Growth 동반성장협의회'를 발족했다. 신정식 사장과 참여 내빈들이 협의회 발족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남부발전

[이투뉴스] 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이 중소·벤처·사회적기업 30개사와 'K-Growth 동반성장협의회'를 발족했다. 실효성 있는 중소기업 지원과 지역협력 체계 구축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충실히 이행한다는 계획이다.

남부발전은 23일 부산국제금융센터 본사 4층 강당에서 기술보증기금, 사회적기업연구원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K-Growth 동반성장협의회’ 발대식을 개최했다. 

협의회는 중소기업과의 정기적인 소통을 통해 상생 파트너십을 강화할 목적으로 꾸려졌다. 국내 에너지기업을 비롯해 부산권 중소기업, 창업·벤처기업, 사회적기업 등 4개 분야 30개 기업이 참여한다. 

기업의 애로사항 청취와 니즈파악 등을 통해 실효성 있는 지원사업 아이디어를 발굴한다는 방침이다. 이날 발대식에서 남부발전은 올해 동반성장 추진전략과 주요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소개해 호응을 얻었다.

앞서 중소기업과의 실시간 소통을 위해 전 국민이 사용하는 소셜네트워킹 플랫폼인 카카오톡을 활용, 온라인을 통한 중소기업과 애로사항 청취 창구를 운영 중이다.

남부발전에서 추진하는 각종 사업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해 중소기업의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이밖에도 부산시와 공동으로 해외사업 특화프로그램인 ‘K-마젤란’을 운영해 지역기업 11개사의 1억3500만 달러 수출 성과에 기여하고, 소셜벤처기업 육성을 위해 서울시 등과 145억원 규모 소셜임팩트펀드를 조성했다.

지난해 중소벤처기업부 공공기관 동반성장평가에서 최고등급인 ‘우수’를 획득하는 성과를 거뒀다.

남부발전 관계자는 “글로벌 경기침체, 에너지전환정책 등의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성장잠재력을 보유한 기업을 적극 발굴하고 육성할 것”이라며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실질적 도움이 되는 지원사업을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이상복 기자 lsb@e2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27길 36 809-2호(구로동, 이스페이스)
  • 대표전화 : 02-877-4114
  • 팩스 : 02-2038-37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제용
  • 편집인 : 이재욱
  • 제호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 법인명 : (주)에너지환경일보
  • 등록번호 : 서울 다 07637 / 서울 아 00215
  • 등록일 : 2006-06-14
  • 발행일 : 2006-06-14
  • 발행인 : 이재욱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