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전선, 국가 재난안전제품 인증 획득
LS전선, 국가 재난안전제품 인증 획득
  • 이상복 기자
  • 승인 2019.10.01 1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내화 케이블로 골든타임 2배 연장
▲LS전선 고내화 케이블
▲LS전선 고내화 케이블

[이투뉴스] LS전선(대표 명노현)은 화재 발생 시 오래 견디고 연기와 유독가스도 적게 배출하는 고내화 케이블<사진>로 전선 업계 최초로 국가 재난안전제품 인증을 받았다고 1일 밝혔다. 

전선업계에 따르면, 불이 나면 비상등과 화재 경보기, 스프링클러, 환기장치, 대피시설 등이 최대한 오래 작동해야 대피시간을 확보할 수 있는데, LS전선 고내화 케이블은 일반 케이블(750°C)보다 높은 950°C에서 제 기능을 발휘, 골든타임을 2배 이상 확보해준다.

또 무독성 소재를 사용해 연기에 의한 가시거리를 2배 늘려주고 일산화탄소나 염화수소 배출량을 90%이상 줄일 수 있다. 하지만 공공아파트는 아직 무독성 케이블을 사용하지 않고, 국내 소방법 케이블 내화기준도 해외 대비 한참 낮은 수준이다.

재난안전제품인증은 행정안전부가 국민 안전과 밀접한 제품의 신뢰성을 검증하기 위해 지난해 도입한 제도로 LS전선 제품 3종을 포함해 모두 11개 제품이 인증을 획득했다. 명노현 LS전선 대표는 “국민 안전을 위해 공공부문이 앞장서 안전 제품들을 도입하고, 소방법 등 관계 법령 개정도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상복 기자 lsb@e2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27길 36 809-2호(구로동, 이스페이스)
  • 대표전화 : 02-877-4114
  • 팩스 : 02-2038-37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제용
  • 편집인 : 이재욱
  • 제호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 법인명 : (주)에너지환경일보
  • 등록번호 : 서울 다 07637 / 서울 아 00215
  • 등록일 : 2006-06-14
  • 발행일 : 2006-06-14
  • 발행인 : 이재욱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