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줌, 충북 진천 800kW급 태양광 발전소 준공
해줌, 충북 진천 800kW급 태양광 발전소 준공
  • 진경남 기자
  • 승인 2019.12.03 0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자적 기술 활용, 사후관리 서비스 제공
▲해줌이 설치한 충북 진천 800kW급 태양광 발전소 전경.
▲해줌이 설치한 충북 진천 800kW급 태양광 발전소 전경.

[이투뉴스] 태양광 IT 기업 해줌(대표 권오현)이 충청북도 진천에 800kW급 태양광 발전소를 준공했다고  밝혔다.

해줌이 설치한 태양광 발전 설비는 800kWp 용량으로 연간 1100MWh의 발전량이 예상된다. 발전소는 연간 1억8000만원 이상의 수익과 매년 3000그루의 어린 소나무를 심는 것과 같은 환경적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발전소는 사전 현장 검토 과정에서 원활한 태양광 설비 운영을 위해 안정화된 사면 공사를 했다. 부지의 동서레벨을 맞춰 설비 안정성을 높였다. 또 토질에 맞게 그라우팅 공법을 활용해서 구조물을 설치하고 배수로를 충분히 확보해 침수와 태풍 등과 같은 자연재해에 대해 대비했다.

설비 배치에서는 50kW급 인버터를 16대로 나눠 인버터 고장으로 인한 발전전기 손실 위험성을 낮췄다. 단일 대용량 인버터를 사용할 경우 고장이 난다면 그 기간  발전된 전기를 한전으로 송전하지 못해 수익성 확보가 어려워진다.

해줌은 독자적인 IT 기술을 활용한 태양광 사후관리 서비스인 이상감지 시스템을 제공한다. 이 서비스는 실시간 원격진단 서비스로 발전량 오류가 감지됐을 때 빠르게 대처하여 발전효율을 최대화 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해줌은 전국 3500여개 발전소 시공 경험을 바탕으로 태양광 설치부터 사후관리까지 모든 과정을 본사에서 직접 관리한다. 특히 태양광 발전 설비가 꾸준히 효과적인 수익을 보기 위해서는 지속적인 관리가 필수인데 해줌은 사후관리팀인 케어해줌을 통한 신속한 A/S처리를 하고 있다.

권오현 대표는 "800kW급 대규모 태양광 발전소 준공인만큼 발전효율을 최대화하기 위해 사전 현장 검토부터 시공까지 심혈을 기울였다"며 "해줌의 발전소 시공 경험과 IT 기술을 활용해 태양광 발전소가 안정적으로 수익을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진경남 기자 jin07@e2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27길 36 809-2호(구로동, 이스페이스)
  • 대표전화 : 02-877-4114
  • 팩스 : 02-2038-37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제용
  • 편집인 : 이재욱
  • 제호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 법인명 : (주)에너지환경일보
  • 등록번호 : 서울 다 07637 / 서울 아 00215
  • 등록일 : 2006-06-14
  • 발행일 : 2006-06-14
  • 발행인 : 이재욱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