멋쟁이사자처럼, 고용노동부와 함께 AI 취업의 길 연다.K-digital Training 2기 모집
멋쟁이사자처럼, 고용노동부와 함께 AI 취업의 길 연다.K-digital Training 2기 모집
  • 이종도 기자
  • 승인 2021.02.16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멋쟁이사자처럼(대표 이두희)이 고용노동부에서 주관하는 K-digital training 프로그램에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교육기관으로 참여한다.

 K-digital training은 IT 직군 취업을 원하는 비전공자를 위한 온, 오프라인 통합형 커리큘럼으로 12주 동안 AI 실무 인재로 취업할 수 있는 첫걸음을 함께한다. 멋쟁이사자처럼은 인공지능 관련 직종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프로그래밍 언어 Python 기초부터 Tensorflow을 활용한 딥러닝까지의 교육 과정을 온·오프라인으로 진행한다.

 이를 통해 수강생은 인공지능을 위한 기본 프로그래밍 언어 교육부터 기술 구현 프로젝트까지 진행하며 실제 업무에 투입되기 전까지의 과정을 체험해볼 수 있다. 본 교육과정은 내일배움카드를 소지한 사람을 대상으로 전액 무료로 진행된다.

 멋쟁이사자처럼은 작년 광주 인공지능사관학교와 ICT 이노베이션 스퀘어, K-digital training 1기의 성공적인 시작을 기반으로 인공지능 교육 커리큘럼과 프로세스를 탄탄히 다지고 있다. 특히, K-digital training은 멋쟁이사자처럼의 온라인 프로그래밍 교육 서비스인 코드라이언을 통한 온라인 교육과 오프라인 교육을 함께 진행해 화제가 됐으며 1기 경쟁률은 7.8:1을 기록했다.

 지난 한 해동안 멋쟁이사자처럼의 인공지능 교육을 들은 수강생들은 ▲제 7회 대한민국 SW 융합 해커톤 대상 ▲2020 뉴스빅데이터 해커톤 대상 ▲예술데이터가 바꾸는 세상 불꽃상 ▲ICT콤플렉스 AI 문제해결 아이디어 공모전 특별상 ▲Future Tech 인공지능을 활용한 해커톤 우수상 등 국내외 해커톤 대회에서 다수 수상에 성공했다.

 멋쟁이사자처럼의 이두희 대표는 “멋쟁이사자처럼은 작년 AI인재 육성을 위해 광주광역시, 고용노동부와 함께 다양한 인공지능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했으며, 이를 통해 수강생들이 국내외로 큰 상을 수상했다.”며 “올해는 작년의 경험을 기반으로 멋쟁이사자처럼 AI스쿨을 런칭해 경험 기반의 교육으로 실무에 투입될 수 있는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K-digital Training에 참여하고 싶은 청년은 직업훈련포털 또는 지방 노동 관서를 통해 국민 내일 배움카드를 발급받[1] 고 서류 및 전형을 통과해야만 강의 수강이 가능하다. 강의는 2월 2일부터 22일까지 HRD-NET에서 지원 가능하며 만약, 강의 일정이 맞지 않는다면 올해 진행될 예정인 3,4기 사전 알림 신청을 받을 수도 있다.

 한편 멋쟁이사자처럼은 자체적으로 만든 인공지능 커리큘럼을 중심으로 멋쟁이사자처럼 AI School 이라는 브랜드 통해 광주 인공지능 사관학교, ICT 이노베이션 스퀘어. K-digital Training 세 가지 형태의 인공지능 교육을 진행 중에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27길 36 809-2호(구로동, 이스페이스)
  • 대표전화 : 02-877-4114
  • 팩스 : 02-2038-37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덕종
  • 편집인 : 이재욱
  • 제호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 법인명 : (주)에너지환경일보
  • 등록번호 : 서울 다 07637 / 서울 아 00215
  • 등록일 : 2006-06-14
  • 발행일 : 2006-06-14
  • 발행인 : 이재욱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