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큐셀, 獨 태양광 제조사와 특허기술 라이선스
한화큐셀, 獨 태양광 제조사와 특허기술 라이선스
  • 진경남 기자
  • 승인 2021.09.14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허기술 적용한 태양광모듈 생산·판매 권한 획득
▲한화큐셀 독일 기술혁신센터 직원이 태양광모듈 관련 장비를 점검하고 있다.
▲한화큐셀 독일 기술혁신센터 직원이 태양광모듈 관련 장비를 점검하고 있다.

[이투뉴스] 한화큐셀은 14일 독일 태양광모듈 제조사와 태양광셀 특허 기술 라이선스 계약을 맺었다. 해당 제조사는 한화큐셀의 특허 기술 사용 및 해당 기술이 적용된 태양광모듈 생산 및 판매 권한을 얻는다.

이번 계약으로 한화큐셀은 태양광셀 기술에서 지위를 굳히고, 해외 제조사로부터 특허 유효성과 우수한 기술을 인정받는 선례를 만들었다.

한화큐셀이 특허를 받은 기술은 태양광셀에 반사층을 형성해 투과하는 빛을 다시 셀 내부로 반사시켜 발전효율을 높이는 퍼크 셀(Passivated Emitter Rear Cell) 관련 기술이다. 한화큐셀은 해당 기술을 포함하는 퀀텀 듀오 지(Q.ANTUM DUO Z)로 고효율, 고품질 태양광모듈을 양산하고 있다.

이번 라이선스 계약은 한화큐셀의 높은 기술력을 해외에서 인정받았다는 의미가 있다. 한화큐셀은 태양광셀 특허 기술 보호를 위해 경쟁사들과 소송을 하고 있다. 지난해 6월 독일 뒤셀도르프 지방법원은 한화큐셀이 경쟁사 3곳에 제기한 특허 침해 소송에서 승소 판결을 내렸다.

이 결과에 따라 피고사들은 특허 침해 제품에 대한 독일 내 수입과 판매가 금지되고, 2019년 1월 30일 이후 유통된 특허 침해 제품에 대한 리콜 의무를 갖게 됐다. 현재 해당 소송은 항소심이 진행되고 있다.

한화큐셀은 독일과 프랑스에서 동일 특허 보호를 위해 다수 업체에 추가 소송을 제기했으며, 6월에는 네덜란드 로테르담 지방법원의 허가를 받아 네덜란드 소재 물류사의 창고에 보관 중인 론지솔라의 태양광모듈을 압류했다.

정지원 한화큐셀 부사장은 “이번 특허 기술 라이선스 계약은 한화큐셀이 지속적인 연구개발로 이뤄낸 성과에 대한 인정”이라며 “앞으로도 태양광 산업 발전과 공정한 경쟁 환경 조성에 기여함으로써 세계 시장을 선도하는 종합 그린에너지 솔루션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진경남 기자 jin07@e2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27길 36 809-2호(구로동, 이스페이스)
  • 대표전화 : 02-877-4114
  • 팩스 : 02-2038-37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덕종
  • 편집인 : 이재욱
  • 제호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 법인명 : (주)에너지환경일보
  • 등록번호 : 서울 다 07637 / 서울 아 00215
  • 등록일 : 2006-06-14
  • 발행일 : 2006-06-14
  • 발행인 : 이재욱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