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지오센트릭, 울산에 폐플라스틱 재생공장 설립
SK지오센트릭, 울산에 폐플라스틱 재생공장 설립
  • 김진오 기자
  • 승인 2022.01.11 20:5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美 퓨어사이클과 협업 매립·소각하던 PP 재활용
▲마이크 오트워스 퓨어사이클테크놀로지 CEO(오른쪽 첫번째)가 다회용컵 회수기를 시연하고 있다.
▲마이크 오트워스 퓨어사이클테크놀로지 CEO(오른쪽 첫번째)가 다회용컵 회수기를 시연하고 있다.

[이투뉴스] SK지오센트릭이 울산에 폐플라스틱 재활용 생산공장 설립을 추진한다.

SK이노베이션은 10일 김준 부회장, 강동훈 SK지오센트릭 그린비즈 추진그룹장이 미국소비자가전전시회(CES 2022)에서 퓨어사이클테크놀로지 마이크 오트워스 CEO를 만나 이런 내용의 주요 조건합의서(HOA)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이번 HOA 체결로 울산에 아시아 최초의 재생 폴리프로필렌(PP) 공장을 만든다. 올해 안에 착공해 2024년 완공할 계획이다.

재생PP공장은 폐플라스틱을 화학적으로 재활용한 재생PP를 연 6만톤 생산할 전망이며 SK지오센트릭은 이 공장에서 생산하는 재생PP를 국내에 독점판매하게 된다.

지난해 8월 아시아 지역 내 PP재활용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한 양사가 이번 CES2022에서 구체적인 결실을 맺은 것이다.

PP는 자동차 내장재, 가전제품, 식품 포장용기, 장난감, 생활용품 등에 다양한 색과 형태로 폭넓게 활용되는 플라스틱 소재로 전체 수요의 25%를 차지한다. 다른 소재와 첨가제를 섞어 사용하는 특성상 기존의 재활용 방법으로는 냄새, 색, 불순물 제거가 어려워 대부분 소각 또는 매립해 왔다.

퓨어사이클은 솔벤트를 활용해 폐플라스틱에서 냄새, 색, 불순물을 제거하고 초고순도 재생PP를 뽑아내는 화학적 재활용 기술을 유일하게 보유하고 있으며 미국 오하이오, 조지아에도 공장을 설립하고 있다.

SK지오센트릭은 이번 재생PP 공장 설립으로 폐비닐에 열을 가해 납사 등을 얻어내는 열분해유 기술, 오염된 페트병과 의류를 화학적으로 분해해 재활용하는 해중합 기술에 더해 3대 핵심역량을 확보했다. 2027년까지 글로벌 플라스틱 생산량에 해당하는 연 250만톤의 폐플라스틱을 재활용한다는 목표를 가속화할 방침이다.

김준 SK이노 부회장은 “SK이노가 카본 투 그린(Carbon to Green) 전략에 따라 탄소중립을 실행하는데 있어 배터리 사업과 함께 SK지오센트릭과 퓨어사이클이 주요 역할을 할 것”이라며 “기존 비즈니스 모델을 계속 혁신함과 동시에 친환경 기술을 가진 글로벌 기업들과 협력을 확대해 플라스틱 순환경제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퓨어사이클 테크놀로지의 마이크 오트워스 CEO는 “SK지오센트릭과 울산에 재활용 공장을 함께 짓게 돼 매우 기쁘다”며 “SK지오센트릭의 산업에 대한 전문지식과 플라스틱 폐기물을 재생 자원으로 탈바꿈시키는 퓨어싸이클의 특허기술을 결합해 전 세계 곳곳에 영향을 미치고 있는 플라스틱 이슈를 해결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김진오 기자 kj123@e2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원경 2022-01-12 07:52:53
2022 친환경 플라스틱 산업 컨퍼런스 안내입니다.
- 폐플라스틱 자원화 (리사이클링, 열분해/촉매/가스화) . 화이트바이오 산업 (생분해성 바이오플라스틱)
주최 : 한국미래기술교육연구원 , 일시 : 2022년 1월 18일 - 19일 , 장소 : 전경련회관 / 온라인 생중계
https://www.kecft.or.kr/shop/item20.php?it_id=1638431669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27길 36 809-2호(구로동, 이스페이스)
  • 대표전화 : 02-877-4114
  • 팩스 : 02-2038-37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덕종
  • 편집인 : 이재욱
  • 제호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 법인명 : (주)에너지환경일보
  • 등록번호 : 서울 다 07637 / 서울 아 00215
  • 등록일 : 2006-06-14
  • 발행일 : 2006-06-14
  • 발행인 : 이재욱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