퓨처메인, 뉴욕에서 ‘한-미 스타트업 서밋’ 참가, AR기술 적용된 스마트팩토리 설비관리 솔루션 선보여
퓨처메인, 뉴욕에서 ‘한-미 스타트업 서밋’ 참가, AR기술 적용된 스마트팩토리 설비관리 솔루션 선보여
  • 이종도 기자
  • 승인 2022.09.23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기부 ‘한-미 스타트업 서밋’ 네이버클라우드 공동관으로 부스 참여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뉴욕에서 열린 ‘한-미 스타트업 서밋’ 네이버클라우드 공동관에 참가한 퓨처메인 부스에서 AR기술이 적용된 설비 관리 플랫폼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뉴욕에서 열린 ‘한-미 스타트업 서밋’ 네이버클라우드 공동관에 참가한 퓨처메인 부스에서 AR기술이 적용된 설비 관리 플랫폼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스마트팩토리 설비예지보전 솔루션 전문기업 퓨처메인(대표 이선휘)이 20일과 21일 양일간 뉴욕 Pier17에서 개최된 ‘한-미 스타트업 서밋(KOREA-U.S. START UP SUMMIT)’에 참가했다. 

‘한-미 스타트업 서밋’은 중기부의 ‘K-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전략’을 일환으로 한국 스타트업의 성공적인 해외 진출과 미국 투자 유치를 위해 마련된 행사로 스타트업 생태계와 IT기술이 발달한 뉴욕(실리콘 앨리)에서 개최됐다. 본 행사에는 이영 중기부 장관을 비롯해 한-미 대기업, 스타트업 및 미국 벤처캐피탈과 액셀러레이터 등 관계자 2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장에서는 구글, 현대자동차, 네이버클라우드 3개 대기업과 15개 스타트업이 공동 전시관을 구성하여 스타트업의 우수한 기술력과 아이템을 선보였다. 퓨처메인은 이번 서밋에서 네이버클라우드 공동관으로 참여하여 자사의 스마트팩토리 설비 관리 솔루션인 ExRBM과 증강현실(AR)기술이 적용된 설비 유지보수 및 안전관리 플랫폼인 ExrBM AR+를 직접 시연해 미국 현지 투자자와 테크 유튜버 등 미디어의 이목을 끌었다. 

퓨처메인이 이날 시연한 ExRBM AR+는 증강현실(AR) 기술을 적용한 플랫폼으로 현장에서 설비에 대한 정보와 설비의 상태, 센서 부착 위치 등을 확인할 수 있으며 실제 설비와 똑 같은 3D 실감 설비를 확인하면서 유지보수를 진행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작업자가 안전 관리 지침에 따라 안전하게 작업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어 현장 안전관리 및 설비 이상에 대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하다. 스마트 글라스를 착용하여 증강된 소프트웨어를 통해 공장 설비의 상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결함이 있는 부품을 직접 손을 뻗어 눈 앞으로 가지고 와 확대·축소·회전 등 자유롭게 움직여보며 실제 부품을 만지듯 작업이 가능하다. 실제 설비 점검 작업 전 미리 시뮬레이션을 해볼 수 있어 보수 비용 및 시간을 절약할 수 있어 생산성을 높일 수 있다.

또한 작업자의 안전 관리 지침 체크리스트가 증강되면 안전모를 착용했는지 등의 지침 사항을 체크할 수 있어 산업 현장의 안전 관리에도 용이하다. 실제 부스를 방문해 직접 스마트 글라스를 착용하고 ExRBM AR+을 체험한 참관객은 “산업현장에서 기본 안전관리 사항만 지켜도 중대재해 사고를 방지하는 데에 큰 도움이 되는데 산업현장에서 유용하게 사용될 수 있을 것 같다”는 소감을 전했다. 또한 테크 유튜브 채널 ‘Geekazine’을 운영하는 유튜버 Jerrery Powers는 퓨처메인 부스를 방문하여 취재하고 직접 체험해보며 “마치 토니 스타크가 된 것 같다”며, “AR기술이 산업용으로 사용되는 것이 매우 흥미롭다”고 말했다. 

퓨처메인은 시리즈B 투자를 앞두고 미국의 벤처캐피탈(VC)과 투자 상담을 진행하기도 했다. 

퓨처메인 이신혜 팀장은 “2021년, 시리즈A 투자를 성공적으로 유치하고 현재 시리즈B 투자를 준비 중”이라며, “한-미 스타트업 서밋’ 행사 참가를 시작으로 퓨처메인의 기술력을 해외에 널리 알리기 위해 적극적으로 해외 전시회에 참가하려 한다”고 말했다. 

네이버클라우드 공동전시관을 주관한 네이버클라우드 파트너 디벨롭먼트팀 주자영 매니저는 “퓨처메인과 같은 산업용 클라우드 솔루션이 글로벌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네이버 클라우드에서도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상생관계를 이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퓨처메인은 36년간 축적된 제조 빅데이터와 첨단ICT 기술을 융합하여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는 설비 최적관리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으로 순수 국내 기술력으로 개발한 예지보전 솔루션 ‘ExRBM’을 중심으로, AR 안전관리 플랫폼 ‘ExRBM AR+’, 휴대용 설비 데이터 계측 진단기 ‘ExRBM Portable+’를 통해 스마트 팩토리를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퓨처메인의 스마트 공장 설비관리 솔루션(ExRBM)은 공장의 주요 설비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빅데이터 AI 기반 알고리즘을 융합해 초기 결함을 미리 예측 및 진단하여 전문가가 없어도 설비를 최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27길 36 809-2호(구로동, 이스페이스)
  • 대표전화 : 02-877-4114
  • 팩스 : 02-2038-37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덕종
  • 편집인 : 이재욱
  • 제호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 법인명 : (주)에너지환경일보
  • 등록번호 : 서울 다 07637 / 서울 아 00215
  • 등록일 : 2006-06-14
  • 발행일 : 2006-06-14
  • 발행인 : 이재욱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