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 이달부터 부산물비료 품질등급제 도입
전라남도, 이달부터 부산물비료 품질등급제 도입
  • 전빛이라 기자
  • 승인 2010.07.01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질의 비료 공급…등급따라 보조급 차등 지원

[클릭코리아] 전라남도는 농업인들이 양질의 비료를 선택할 수 있도록 1일부터 부산물비료 품질등급제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전남도는 농촌인구 노령화 등으로 자가퇴비 생산은 어려워지고 친환경농업기반 확산에 따라 양질의 퇴비 수요가 크게 늘어날 것으로 판단, 기존 부산물비료가 한 종류로 명칭돼 공급되던 것을 '가축분퇴비'와 '일반퇴비 2종류로 나누기로 했다.

또 퇴비종류별로 유기물, 수분, 무기물함량, 유해성분, 부숙도 등 5개 항목에 대한 평가기준을 마련해 품질평가 과정을 거쳐 1등급, 2등급, 3등급으로 구분하게 된다.

특히 부산물비료 품질등급제 실시에 따라 양질의 비료를 농가들이 우선적으로 선택할 수 있도록 이전에는 20kg 포대당 1160원을 일률적으로 정액 지원하던 것을 품질 등급별로 나눠 지원할 계획이다.

가축분퇴비의 경우 1등급은 1200원, 2등급은 1100원, 3등급은 900원을 지원하고, 일반퇴비는 1등급은 1000원, 2등급은 900원, 3등급은 700원을 지원하는 등 등급별로 차등 지원 공급키로 했다.

6월 말 현재까지 농촌진흥청의 품질등급평가를 받은 가축분퇴비의 생산업체는 모두 25곳으로 1등급 13개 업체, 2등급 12개 업체다. 일반퇴비는 총 26개 업체가 등록을 마쳤으며 이 가운데 1등급이 11개 업체, 2등급이 12개 업체, 3등급이 3개 업체다.

윤성호 전남도 친환경농업과장은 "부산물비료 품질등급제 실시에 따라 양질의 비료가 농가에 공급될 수 있도록 생산업체에 대한 등급 향상 지도와 함께 농업인들이 도내 업체 생산제품 중에서 품질등급이 높은 비료를 우선적으로 공급받아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전남도는 올해 모두 298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부산물비료 51만3450톤을 공급할 계획으로, 상반기에 32만9584톤의 공급을 마쳤고 하반기에 18만3866톤을 공급할 계획이다.

전빛이라 기자 jb1021@e2news.com

<ⓒ이투뉴스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빠르고 알찬 에너지·경제·자원·환경 뉴스>

<ⓒ모바일 이투뉴스 - 실시간·인기·포토뉴스 제공 m.e2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27길 36 809-2호(구로동, 이스페이스)
  • 대표전화 : 02-877-4114
  • 팩스 : 02-2038-37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덕종
  • 편집인 : 이재욱
  • 제호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 법인명 : (주)에너지환경일보
  • 등록번호 : 서울 다 07637 / 서울 아 00215
  • 등록일 : 2006-06-14
  • 발행일 : 2006-06-14
  • 발행인 : 이재욱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