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4.4.24 목 23:31
> 뉴스 > 경제속보 > 연예/문화
     
키스방 법망 교묘히 피하려다 '덜미'
성매매 여성 및 매수 남성 총 10여 명 불구속 입건
[0호] 2010년 10월 13일 (수) 14:41:06 연세영 기자 pakosm@e2news.com

[이투뉴스]우후죽순 생겨나고 있는 속칭 '키스방'이 사회적인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울산 남부경찰서는 13일 불법 마사지업소를  '키스방'인 것처럼 꾸며놓고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로 마사지업소 업주 김모(37)씨와 성매매 여성 6명, 성매수 남성 이모(38)씨 등 4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달 4일부터 이달 13일까지 남구 삼산동에서 '키스마사지'라는 간판을 걸고 돈을 받은 뒤 성매매를 알선해 총 1500회에 걸쳐 2억원 상당을 취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업주 김씨가 경찰 단속이 어려운 '키스방'인 것처럼 업소를 꾸미고 인터넷을 통해 여성을 고용한 뒤 성매매를 알선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또한 "현재 키스방은 '키스만 할뿐 성행위를 하지 않는다'는 것 때문에 법망을 교묘히 피해가고 있는 것으로 안다면서 법적 장치가 시급히 필요하다고 말했다.

특히 남녀간 키스 자체가 불법이 아니기 때문에 일선에서는 법적 적용이 어려운 실정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성매매에 간여한 여성들을 모집하는 과정에서 인권유린이나 강제적 금전 갈취가 있었는지에 대해서도 수사하고 있다.

연세영 기자pakosm@e2news.com

<ⓒ이투뉴스 - 글로벌 녹색시대, 빠르고 알찬 에너지, 자원, 환경 뉴스 메신저>  
<ⓒ클릭코리아-전국 네트워크 뉴스 ⓒ이투플러스-이투뉴스의 문화·엔터테인먼트 섹션>  
회원으로 가입하시면 더 많은 정보와 데이터, 뉴스레터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연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이투뉴스(http://www.e2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4)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홍대키스방
(59.XXX.XXX.158)
2010-10-20 21:34:17
발레리나가 매니저로 근무하는 홍대키스데이
발레리나가 매니저로 근무하는 키스방 kissday.me
홍대키스방
(59.XXX.XXX.158)
2010-10-20 21:34:11
발레리나가 매니저로 근무하는 홍대키스데이
발레리나가 매니저로 근무하는 키스방 kissday.me
홍지운
(112.XXX.XXX.11)
2010-10-14 09:04:21
원조키스방
키스방의 원조는 키스데이 kissday.me
강석현
(203.XXX.XXX.34)
2010-10-13 17:00:00
그러니까 정통키스방 가야지요! kissday.me
따따따.kissday.me 정통키스방이고 와꾸녀들 상당히 많음. 특히 종로점 ^^*
전체기사의견(4)
우)152-779 서울특별시 구로구 디지털로 285 509호(구로동, 에이스트윈타워 1차) | Tel. 02-877-4114 | Fax. 02-2038-3749
등록번호 : 서울다07637 / 서울아00215 | 등록연월일 : 2007. 3. 5 | 발행ㆍ편집인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제용
Copyright 2009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