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채널 ‘엔스크린 nscreen’, 지엠씨케이와 해외 에이전시 계약 체결
유튜브 채널 ‘엔스크린 nscreen’, 지엠씨케이와 해외 에이전시 계약 체결
  • 이종도 기자
  • 승인 2021.06.10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엠씨케이(대표 성낙규)와 유튜브 채널 ‘엔스크린 nscreen’(박수진 PD)이 10일 중국, 태국 해외 에이전시 계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해외 진출을 알렸다.

유튜브 채널 ’엔스크린 nscreen’은 예능, 스포츠, 모델 웹화보 등 다양한 장르의 콘텐츠를 기획/제작하는 제작사 엔스크린에서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이다.
엔스크린은 방송국 출신 예능 PD, 작가들이 모여 만든 스타트업 기업이며,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자극적이고 화끈하고 재밌고 유쾌하고 새로운 콘텐츠를 구독자들에게 선보이고 있다.

채널 대표 콘텐츠 <몰카가머니>는 출연자가 MC(SBS 개그맨 졸탄 이재형, KBS 개그맨 MC 곽범)의 지령을 받아 행동을 취하는 ‘아바타 소개팅’ 포맷을 바탕으로 하고 있으며, 특히 100% 실제 몰래카메라를 기반으로 차별점을 두고 있어 구독자들의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감동 몰래카메라 콘텐츠 <미안하다 사랑한다>를 통해 구독자에게 따듯한 위로를 전하며 ‘엔스크린’은 웃음과 감동을 선사하는 채널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유튜브 엔스크린 채널은 2021년 6월 현재 구독자 약 14만명, 최대 조회수 약 260만 회, 평균 조회수 약 60만 회를 기록중이며, 제작진의 탄탄한 기획력과 개그맨 MC들의 탁월한 진행력을 바탕으로 앞으로의 무한한 성장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는 채널이다.

'지엠씨케이(GMCK)'는 배우 '임은경', 배우 '클라라', 드러머/유튜버 '아연'(유튜브 구독 165만), SBS 공채 개그맨 유튜버 '동네놈들'(유튜브 구독 136만), MBC 공채 개그맨 멤버가 포함된 유튜버 ‘뀨러기’ (유튜브 구독 68만), KBS 공채 개그맨 유튜버 '깨방정'(유튜브 구독 57만), SBS 공채 개그맨 유튜버 ‘욜로 코믹스’(유튜브 구독 32만), KBS 공채 개그맨 유튜버 '당황TV'(유튜브 구독 21만), 트로트 가수 '류지광', 가수 '정유진', 트로트 가수 ‘김중연’ 등과 해외 에이전시 계약을 체결하며 무서운 속도로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또한 중국, 인도네시아, 태국, 대만, 홍콩 등 아시아 국가의 대형 왕홍, 인플루언서 에이전시들과 계약을 늘려가고 있으며, 최근에는 중국 광고 마케팅 회사 'XF 미디어 커뮤니케이션즈'(이하 XF)와 계약을 체결, 중국의 Z세대가 가장 많이 사용하는 빌리빌리(哔哩哔哩, Bilibili), 시과스핀(西瓜视频, Xigua Video), 더우인(抖音, Douyin) 등 다수의 중국 플랫폼에 다양한 콘텐츠를 공급할 예정이다.

기존에 진행하던 중국, 태국 콘텐츠 플랫폼 진출 외에, 6월중으로 인도네시아와 대만의 현지 대형 기업들과 파트너 계약을 체결하고 국내 연예인 및 유튜버들의 콘텐츠 공급 또한 진행이 예정되어 있다.

콘텐츠 공급 외에도 지엠씨케이와 XF는 중국 왕홍 라이브 커머스를 함께 진행하며 한국 제품의 중국 진출/판매에 대한 판로를 열 것으로 큰 기대감을 주고 있다.

XF와 협업 가능한 중국 연예인 및 셀럽으로는 배우 진언비, 가수 길극준일, 챌리스트/영화배우 오우양 나나, 배우 공준, 가수 롄화이웨이, 배우 왕쥔카이, 가수 빅토리아, 래퍼 왕일박, 가수 치웨이, 배우 덩차오, 배우 린윈 등이 있다.

협업 가능한 중국 라이브 커머스 왕홍으로는 웨이야(薇娅 viya)(팔로워 3,900만), 리쟈치(李佳琦 Austin)(팔로워 3,800만), 뤄용하오(罗永浩)(팔로워 1,400만) 등이 있다. 

지엠씨케이와 독점 계약을 체결한 STAR K는 태국 방송 채널 중 유일하게 한국 콘텐츠로만 24시간 방송하는 채널이며, 태국 국민에게 한국 콘텐츠, 지상파 드라마, 웹드라마, 라이프스타일 콘텐츠, 실시간 연예뉴스, 뮤직 쇼 등 한국 콘텐츠를 구성하여 태국에 방송하며 한류 열풍을 이끌어 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27길 36 809-2호(구로동, 이스페이스)
  • 대표전화 : 02-877-4114
  • 팩스 : 02-2038-37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덕종
  • 편집인 : 이재욱
  • 제호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 법인명 : (주)에너지환경일보
  • 등록번호 : 서울 다 07637 / 서울 아 00215
  • 등록일 : 2006-06-14
  • 발행일 : 2006-06-14
  • 발행인 : 이재욱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