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4년 연속 중대재해 '0' 목표 협력사 안전관리 고삐
서부발전, 4년 연속 중대재해 '0' 목표 협력사 안전관리 고삐
  • 이상복 기자
  • 승인 2022.09.26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 26일 전 사업소서 D-100 캠페인 전개
▲26일 서부발전 본사에서 열린 ‘중대재해 근절 D-100 캠페인’에 참석한 박형덕 사장(앞줄 왼쪽에서 네번째)과 임직원들이 재해예방을 다짐하며 엄지손가락을 들어보이고 있다.
▲26일 서부발전 본사에서 열린 ‘중대재해 근절 D-100 캠페인’에 참석한 박형덕 사장(앞줄 왼쪽에서 네번째)과 임직원들이 재해예방을 다짐하며 엄지손가락을 들어보이고 있다.

[이투뉴스] 4년 째 중대재해 발생 '0'건 기록을 유지해 나가고 있는 한국서부발전(사장 박형덕)이 올해도 현장 근로자 안전을 위해 협력사 챙기기에 나섰다. 서부발전은 23일과 26일 이틀에 걸쳐 본사와 전 사업소서 ‘중대재해 근절 D-100 캠페인’을 열었다.

우선 23일에는 태안과 평택, 서인천, 군산, 김포 등 5개 사업본부가 일제히 협력사들과 무재해 100일을 달성하기 위한 선포식을 가졌다. 본사는 26일 박형덕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이 모여 중대재해 근절을 다짐했다.

2019년부터 시작된 중대재해 근절 캠페인은 사고빈도가 높은 가을·겨울을 산업재해 취약시기로 정해 안전관리에 한층 고삐를 죄는 기간이다. 이달 23일부터 12월 31일까지 100일간 활동을 이어간다.

서부발전은 현장 위험설비 발굴과 개선에 중점을 둔 작년과 달리 올해는 협력사 중심으로 작업현장의 안전문화를 정착·확산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서부·협력사 함께(Go Together!) 무재해 100일 달성!’이라는 슬로건을 내걸었다. 

향후 100일간 서부발전과 협력사는 추락, 충돌, 협착 사고를 집중관리하면서 재해 예방과 의식 3대 안전문화 혁신활동 등을 추진하게 된다. 협력사별로 무재해 깃발 전달식을 갖고 자체 제작한 WP-안전 앰블럼을 착용해 안전의식을 제고하기로 했다. 

특히 중대재해를 예방하기 위한 선제안전 대책으로 위험작업에 대한 작업지휘자 배치를 기존보다 확대하고, 야간·주말·긴급 작업에 대한 관리도 강화하기로 했다.

또한 실제 현장에서 체감하는 안전효과를 높이기 위해 사전 작업 미팅(TBM)을 시행하고, 관리감독자의 안전활동 참여를 대폭 확대하기로 했다. 작업자의 안전활동 참여를 유도하기 위한 다양한 감성안전 캠페인도 진행할 계획이다.

박형덕 사장은 “중대재해 4년 연속 제로 달성의 강력한 의지를 담아 협력사별로 중점관리항목을 만들어 실적관리에 나설 계획”이라면서 “실적이 우수한 사업소에는 포상을 수여해 안전활동 동기부여는 물론 안전문화 확산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이상복 기자 lsb@e2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27길 36 809-2호(구로동, 이스페이스)
  • 대표전화 : 02-877-4114
  • 팩스 : 02-2038-37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덕종
  • 편집인 : 이재욱
  • 제호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 법인명 : (주)에너지환경일보
  • 등록번호 : 서울 다 07637 / 서울 아 00215
  • 등록일 : 2006-06-14
  • 발행일 : 2006-06-14
  • 발행인 : 이재욱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