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매립지에 방사능 폐아스콘 반입 안됐다
수도권매립지에 방사능 폐아스콘 반입 안됐다
  • 채덕종 기자
  • 승인 2012.07.04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수사결과 폐기물 반입 사실 아닌 것으로 밝혀져

[이투뉴스]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사장 조춘구)는 최근 언론에 보도됐던 ‘방사능 폐아스콘 쓰레기 매립 논란’과 관련 경찰 수사결과 수도권매립지에 반입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3일 밝혔다.

공사는 ‘방사능 폐아스콘 매립’으로 지역주민 및 관계기관에 분란을 유발했던 사건에 대해 해당 폐기물의 실체적 이동경로를 확인하기 위해 서울 강서경찰서에 지난달 29일 고발조치한 바 있다.

강서경찰서 수사결과에 따르면 폐기물 배출자인 송파구청과 운반업체인 서울NET는 송파구 마천로에서 발생한 방사능 오염 폐기물을 수도권매립지에 매립키로 건설폐기물수집운반처리 위수탁계약을 체결했다.

그러나 폐기물에서 방사능 물질이 검출된 것이 이슈화되면서 반입이 불허될 것을 염려한 서울NET 측이 해당 폐아스콘을 자체 보관장에 운반 보관한 것으로 확인됐다.

더불어 서울NET가 수도권매립지에 반입한 폐기물은 방사성 물질에 오염된 폐아스콘이 아닌 다른 건설 혼합폐기물이었던 것으로 밝혀졌다고 수도권매립지공사는 설명했다.

채덕종 기자 yesman@w2news.com

<ⓒ이투뉴스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빠르고 알찬 에너지·경제·자원·환경 뉴스>

<ⓒ모바일 이투뉴스 - 실시간·인기·포토뉴스 제공 m.e2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27길 36 809-2호(구로동, 이스페이스)
  • 대표전화 : 02-877-4114
  • 팩스 : 02-2038-37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덕종
  • 편집인 : 이재욱
  • 제호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 법인명 : (주)에너지환경일보
  • 등록번호 : 서울 다 07637 / 서울 아 00215
  • 등록일 : 2006-06-14
  • 발행일 : 2006-06-14
  • 발행인 : 이재욱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