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용보일러 ‘최고 브랜드’는 경동나비엔
가정용보일러 ‘최고 브랜드’는 경동나비엔
  • 채제용 기자
  • 승인 2020.09.22 10:32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동나비엔 ‘올해의 브랜드 대상’ 가정용보일러 부문 1위
우수한 품질과 서비스로 동종업계 최다 12회 수상 영예

[이투뉴스] 경동나비엔(대표 손연호)이 한국소비자브랜드위원회가 주최하고 한국소비자포럼이 주관하는 ‘2020 올해의 브랜드 대상에서 가정용보일러 부문 1위를 차지했다.

올해로 18주년을 맞은 올해의 브랜드 대상은 온라인과 모바일, 일대일 전화 설문 등 대국민 브랜드 투표를 통해 한 해 동안 소비자로부터 가장 많이 사랑받은 브랜드를 선정하는 제도다. 올해는 약 56만 명의 소비자가 참여해 442만 이상의 투표수를 기록했다.

경동나비엔은 가정용보일러 부문에서 통산 121위를 차지하며 보일러업계 최다 브랜드 대상 수상 기록을 이어갔다. 특히 가정용보일러 부문 총 4개 후보 브랜드 평가에서 10점 만점에 9.65점을 획득하며 압도적으로 높은 점수를 기록했다.

경동나비엔은 1988년 아시아 최초로 콘덴싱보일러를 개발한 후 제품의 친환경성과 우수한 경제성을 널리 알려 대중화하는 데 이바지 했다. 콘덴싱보일러는 일반 보일러 대비 가스 사용량을 최대 28.4% 줄이고, 미세먼지를 유발하는 질소산화물을 약 79% 감소시킨다. 또한 온실가스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크게 낮춰 연간 208그루의 소나무를 심는 효과를 가져오는 등 대기환경 개선에 기여한다.

올해 4월부터는 전국 77개 시군에 해당하는 대기관리권역 내 친환경 콘덴싱보일러 설치가 의무화됐다. 기후 변화에 대응하는 탄소 감축에 대한 목소리가 높아지며 향후 콘덴싱보일러의 수요는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이에 따라 경동나비엔은 고객의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친환경 콘덴싱보일러 라인업을 다변화하며 선택의 폭을 넓히고 있다. 스마트 기능을 갖춘 프리미엄 콘덴싱 NCB900, NCB700 시리즈와 나비엔만의 그린 테크놀로지를 적용한 NCB500 시리즈, 합리적인 가격에 우수한 난방 성능을 자랑하는 NCB300 시리즈 등이다.

또한 경동나비엔은 36524시간 상담 서비스와 전국 13개 직영 서비스센터를 중심으로 신속한 A/S를 제공하며 고객들이 언제나 안심하고 제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

김시환 마케팅 본부장은 올해의 브랜드 대상은 소비자들의 투표를 통해 선정되기에 더욱 값지고 감사하다친환경 고효율 에너지 기기로서 콘덴싱보일러에 대한 인지도가 많이 높아져 뿌듯한 마음도 크다. 경동나비엔은 콘덴싱보일러를 개발했던 마음 그대로 쾌적한 생활환경과 지속 가능한 사회환경을 만들어가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채제용 기자 top27@e2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혜정 2020-09-24 08:52:54
보일러가 그렇게 자주 고장나면 걱정되서 어떻게 쓰나요.....
보일러 새로 교체해야하는 1인인데.....경동은 고려해봐야겠네요....

김희경 2020-09-23 16:41:27
경동나비에 쓰지마세요!!! 3년 4개월만에 고장나서 부품값 내고 수리했는데. 6개월만에 다른 부품 2개가 또 고장나서 또 돈내고 수리하랍니다! 이거 장난하나요. 보일러 70만원 작은방 배관 수리비 15만원 총 85만원 주고 달았는데 35만원주고 수리해서 쓰라니. 소비자 우롱하지 마세요

나기용 2020-09-22 14:21:21
광고인지ㅜ기사인지...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27길 36 809-2호(구로동, 이스페이스)
  • 대표전화 : 02-877-4114
  • 팩스 : 02-2038-37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덕종
  • 편집인 : 이재욱
  • 제호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 법인명 : (주)에너지환경일보
  • 등록번호 : 서울 다 07637 / 서울 아 00215
  • 등록일 : 2006-06-14
  • 발행일 : 2006-06-14
  • 발행인 : 이재욱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