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신흥 주거벨트의 초등학교 품은 대단지, '포항 펜타시티 대방 엘리움' 공급
포항 신흥 주거벨트의 초등학교 품은 대단지, '포항 펜타시티 대방 엘리움' 공급
  • 이종도 기자
  • 승인 2022.06.27 08:5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약통장 無, 거주지역, 다주택자 제한 없이 가능
차주단위 DSR 대출 미적용 단지에 비규제지역

대방산업개발이 경북 포항시 북구에 위치한 펜타시티(포항융합기술산업지구)에 ‘포항 펜타시티 대방 엘리움 퍼스티지 Ⅰ∙Ⅱ’의 선착순 동호지정 분양을 진행 중이다.

‘포항 펜타시티 대방 엘리움 퍼스티지 Ⅰ∙Ⅱ’는 포항시 북구 흥해읍 대련리에 들어서는 1,328세대의 대단지 아파트다. 1차(A1블록)은 지하 3층~27층 8개 동, 총 874세대이며 2차(A3블록)은 지하 3층~29층 3개 동으로 454세대 규모이다. 전용면적은 중대형 위주의 84~117㎡이다.

포항 펜타시티 대방 엘리움 퍼스티지는 대방그룹에서 처음으로 포항에 선보이는 아파트다. 대방그룹의 최대 장점인 최대 6.1m의 초광폭 거실 적용(전용면적 84㎡ 기준)과 서비스면적 특화 설계로 거실, 팬트리, 드레스룸의 실사용 면적을 극대화했다. 

또한 입주민이 주차 스트레스를 겪지 않도록 법정주차대수보다 1.5배 가량 많은 세대당 1.8대의 주차 공간을 마련했다. 이 밖에도 피트니스센터, GX룸, 골프연습장, 작은도서관, 북카페, 키즈룸 등 다채로운 커뮤니티 시설 조성으로, 입주민들이 다채로운 여가 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하였다. 

포항 펜타시티는 최근 초교 신설을 확정 지었다. 올해 4월, 경북교육청은 교육부 중앙투자심사 결과에서 초등학교 신설을 최종 승인받았다. 결과에 따르면, (가칭)대련초등학교는 포항시 북구 흥해읍 대련리 포항융합기술산업지구에 지어질 예정이며, 일반 39학급, 특수 1학급, 병설 4학급 등 총 44학급 규모이다. ‘대방 엘리움 퍼스티지’는 해당 초등학교 부지와 가장 가까운 아파트로 일부 세대는 건널목을 건너지 않고도 통학이 가능한 이점을 가지고 있다. 단지 바로 옆에는 유치원와 문화·사회 복지 시설 부지가 인접해 있으며, 가까운 거리에 외국 교육기관 건립도 추진 중이다. 

또한 펜타시티는 포항의 신흥 주거 벨트로도 주목 받는다. KTX포항역을 중심으로 이인지구, 포항KTX신도시지구, 성곡지구와 함께 위치해 있으며 KTX를 통해 동대구역 약 30분, 서울까지 약 2시간 30분 만에 주파 가능하다. 수도권 접근성이 뛰어나 포항 교통의 중심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포항 펜타시티 대방 엘리움 퍼스티지’는 비규제지역이라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규제에 적용되지 않는다. 별도의 자금조달 계획서를 제출할 필요가 없으며 실거주 의무에도 해당하지 않는다. 더불어 비규제지역의 특장점으로 꼽히는 주택담보대출(LTV)이 최대 70%까지 가능하며, 2주택자에게도 1%의 취득세가 적용된다. 또한 올해 1월부터 적용된 차주단위 DSR 대출 규제 미적용 단지이기도 하다. 올해 1월부터 적용된 차주단위 DSR 2단계는 주택담보대출과 신용대출 등 총 대출액이 2억을 초과하면 일괄 적용된다. 그러나 규제 시행 전인 2021년도까지 입주자모집공고를 게시한 ‘포항 펜타시티 대방 엘리움’의 잔금 대출은 이 DSR 계산에서 예외이다.

견본주택은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상도동에 위치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규홍 2022-07-11 10:14:00
포항한신더휴 방문예약 1800-2100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27길 36 809-2호(구로동, 이스페이스)
  • 대표전화 : 02-877-4114
  • 팩스 : 02-2038-37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덕종
  • 편집인 : 이재욱
  • 제호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 법인명 : (주)에너지환경일보
  • 등록번호 : 서울 다 07637 / 서울 아 00215
  • 등록일 : 2006-06-14
  • 발행일 : 2006-06-14
  • 발행인 : 이재욱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