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硏, 토양 방사능 오염 제거기술 산업체 이전
원자력硏, 토양 방사능 오염 제거기술 산업체 이전
  • 김광균 기자
  • 승인 2011.12.08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전력기술과 계약 체결

▲ 정연호 한국원자력연구원장(왼쪽)과 안승규 한국전력기술 대표이사가 계약 체결 뒤 악수를 나누고 있다.
[이투뉴스] 세슘, 코발트, 우라늄 등 토양에 포함된 방사성 물질을 1개월 안에 최대 98%까지 제거할 수 있는 기술이 국내 기업에 이전돼 기술 상용화의 길이 열렸다.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정연호)은 8일 제염해체연구부 김계남 박사팀이 개발한 '복합 동전기 토양 제염 기술'을 한국전력기술(대표이사 안승규)에 이전하는 내용의 기술 실시계약을 체결했다.

원자력연구원은 정액기술료 14억4000만원과 매출액의 1.0~1.5%를 경상기술료로 받는 조건으로 '복합 동전기 제염장치 설계기술' 관련 국내외 특허 3건과 설계도면 및 운전절차서 등 관련 문서 4건을 넘겨주기로 했다.

한국전력기술은 이전 받은 기술을 통해 국내외 방사능 오염 제거 시장에 진출할 계획이다.

복합 동전기 토양 제염 기술은 원자력 사고 등으로 인해 발생한 대규모 방사능 오염 지역 토양에 포함된 방사성 물질을 제거하는 데 활용 가능하다.

방사성 물질을 80% 제거하는 데 6개월이 걸리던 기존 장치에 비해 처리 기간을 1개월로 크게 줄이면서도 제염 효율은 96~98%로 월등히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또 제염 과정에서 발생하는 폐액은 오염 물질을 침전 여과시켜 걸러낸 뒤 모두 재순환해 사용하기 때문에 폐액이 전혀 발생하지 않아 현장 적용성이 매우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장치로 처리한 토양 또는 콘크리트는 세슘과 코발트의 함유량이 0.1 Bq/g 이하, 우라늄 함유량은 0.4 Bq/g 이하로 낮아져 방사성 폐기물이 아닌 일반 폐기물로 처리가 가능할 만큼 깨끗해진다.

김광균 기자 kk9640@e2news.com

<ⓒ이투뉴스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빠르고 알찬 에너지·경제·자원·환경 뉴스>

<ⓒ모바일 이투뉴스 - 실시간·인기·포토뉴스 제공 m.e2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27길 36 809-2호(구로동, 이스페이스)
  • 대표전화 : 02-877-4114
  • 팩스 : 02-2038-37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덕종
  • 편집인 : 이재욱
  • 제호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 법인명 : (주)에너지환경일보
  • 등록번호 : 서울 다 07637 / 서울 아 00215
  • 등록일 : 2006-06-14
  • 발행일 : 2006-06-14
  • 발행인 : 이재욱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
ND소프트